검색

지리산국립공원, 첫 얼음 관측

- 9일 지리산 천왕봉에 올가을 첫 얼음!

가 -가 +

문종세 기자
기사입력 2019-10-09

[진주인터넷뉴스ㅣ 문종세 기자] 국립공원공단 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소장 신창호)는 한글날인 9일, 지리산 천왕봉 정상(1915m) 일대에 올가을 첫 얼음이 얼었다고 밝혔다.

 

▲ 천왕봉~중봉 구간 첫 고드름  © 지리산국립공원본부 제공


지리산 일대는 9일 새벽 1시께 최저 기온이 2.9℃를 보인 가운데, 최대 풍속 9.4㎧의 매서운 바람이 불며 기온이 급감하면서 올가을 들어 처음으로 고드름과 얼음이 관측됐다.

 

지리산국립공원의 첫 얼음은 2014년 10월 15일, 2017년 10월 15일 관측됐으며, 올해는 예년보다 6일 빠르다.

 

▲ 지리산 천왕봉 표지석 일대 첫 얼음  © 지리산국립공원본부 제공


조두행 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 자원보전과장은 “계절의 변화를 가장 먼저 생생하게 느낄 수 있는 지리산 정상부에 비가 내린 후 기온이 급감하면서 고드름이 열렸다며, 고산지대 탐방 시에는 갑작스런 기온 변화에 대비해 따뜻한 복장과 방한장비를 갖추고 가을 정취를 만끽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진주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